중국시장 믿었던 K-뷰티·푸드

kimswed 2019.08.14 06:41 조회 수 : 136

한국 뷰티·식품업계가 거대 수출시장인 중국에서 일본에 추격당할 위기에 처했다. 

일본 정부의 경제보복으로 대일 수출길이 좁아진 상황에서 주력 수출국인 중국마저 일본에 빼앗긴다면 수출 의존도가 높은 우리 경제에도 타격이 불가피하다. 

13일 대한화장품산업연구원에 따르면 올해 1분기 중국 수입 화장품 시장에서 일본이 수입액 7억7000만 달러로 한국을 따돌리고 1위에 올랐다. 2위는 7억3000만 달러를 수출한 프랑스가 차지했다. 지난해까지 1위였던 한국은 이번에 7억2000만 달러로 3위로 추락했다. 

한국과 일본 간 격차는 5000만 달러에 불과하지만 일본의 수출액 성장률이 80%에 달하는 등 약진이 두드러져 격차가 더 벌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중국 화장품 시장에서 성장 잠재력이 큰 제품군은 색조화장품인데, 이 시장에서도 일본이 맹활약하고 있어 향후 시장 점유율을 더 빼앗길 가능성이 높다. 

코트라가 조사한 중국 색조화장품 시장은 2014년부터 연평균 13.89%의 성장률(유로모니터 기준)을 보이고 있다. 향후 5년간 11.9% 연평균 성장률로 2023년까지는 660억 위안(약11조 3341억 원)으로 확대될 전망이다. 

수입액도 지난해 98억9200달러로 이중 한국산 색조화장품의 수입액은 26억 달러로 1위에 올랐다. 일본은 23억 달러 규모로 2위다.

 

한국산 색조화장품이 강세를 보이고 있지만 증감률 면에선 일본이 2017년 전년대비 80%, 지난해 전년대비 91.5% 증가하는 등 증가세가 한국(70%)보다 월등히 높아 한국을 추월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는 상황이다. 

국경간 전자상거래(온라인 수출입)비중도 무시할 수 없다.


중국 상무부에 따르면 중국의 올해 상반기 온라인 수입 증가율은 20%에 달했다. 최근 5년간 중국의 전자상거래 수입시장은 연평균 30% 이상 성장 중이다. 

올해 상반기 수입액 기준으로는 일본이 한국을 앞질렀다. 일본은 전체 수입액의 19.1%로 1위, 한국은 10.7%로 3위다. 
중국의 온라인 수입 상위품목은 화장품과 식품으로, 중국 온라인 수입 시장에서 K-뷰티와 K-푸드가 일본에 밀리고 있다는 방증이다. 

K-푸드는 화장품에 비해서는 위기감이 덜하다. 그러나 안심할 수 없다는 시각이 대체적이다. 일본에 시장을 빼앗겼거나 추격당할 수 있는 조짐이 곳곳에서 확인된다. 

시장조사업체 아이리서치에 따르면 중국 소비자의 58% 이상이 온라인을 통해 수입식품을 구매 중이다. 그런데 수입식품을 구매하는 소비자는 유럽제품을 선호하고 있으며 그 외 국가로 미국, 일본, 독일 등의 제품을 신뢰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은 동남아시아 국가보다 뒤처지는 6위에 그쳤다. 

 

중국에서 온라인 구매 비중이 높은 수입 라면의 경우에도 한국이 압도적으로 1위다. 한국산 라면은 중국에서 지난해 9821만4000달러 어치가 수입됐다. 이는 전년대비 6.5% 감소한 수치다. 그러나 일본 라면은 수입액 기준으로는 대만, 홍콩에 이어 4위지만 증감률 면에서는 전년대비 43%나 성장해 한국의 점유율에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높다. 

코트라 무역관은 “중국인의 소득이 늘고 가격보다 제품의 품질을 우선시하는 트렌드가 점차 자리잡으면서 수입제품을 찾는 중국인이 늘고 있다”면서 “수입품종과 수입대상국이 다양화되면서 수입대상국 순위도 크게 변동되고 있는 만큼 품질을 강조하는 한편, 온라인 등 현지 유통 채널에 맞는 전략이 필요하다”고 전했다.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166 중국사업 리스크 대응은 어떻게 해야 new kimswed 0 2020.06.05
165 [FTA 활용 성공사례] 흡수냉동기제품 kimswed 3 2020.06.01
164 중국 화장품 규정 바뀐다 kimswed 10 2020.05.16
163 중국 사업 리스크를 보는 방법(1) kimswed 21 2020.05.09
162 FTA 활용 성공사례] 종합인쇄솔루션 kimswed 50 2020.03.26
161 2020년 내수기업의 수출기업화 지원 사업 kimswed 74 2020.02.08
160 알렌 정의 마케팅 강의(62)] 효율성과 효과성의 차이 kimswed 95 2020.01.13
159 중국 전자상거래 시장에서 성공하고 싶다면 kimswed 86 2019.12.18
158 박승찬의 차이나는 차이나 비즈니스(30)] 중국 서남지역시장의 키워드 kimswed 98 2019.11.29
157 알렌 정의 마케팅 강의(56)] 사소한 변화와 브랜딩의 효과 kimswed 135 2019.11.16
156 중국 시장, 신소비채널과 전시회에 집중하라 kimswed 107 2019.11.09
155 제품 홍보엔 광고보다 SNS 마케팅이 효과적 kimswed 118 2019.10.11
154 인공지능이 무역하는 시대 kimswed 120 2019.10.01
153 해외시장, 이제는 B2B도 B2C 콘텐츠로 잡는다 kimswed 148 2019.09.03
152 중소기업이 ‘G-페어’를 잘 활용하는 방법 kimswed 151 2019.08.16
» 중국시장 믿었던 K-뷰티·푸드 kimswed 136 2019.08.14
150 말레이시아 시장 성공 진출을 위해 알아야 할 것들 kimswed 123 2019.08.05
149 특허권, 기업의 미래경영을 위한 최고의 무기 kimswed 128 2019.07.23
148 마케팅 적절한 타이밍의 중요성 kimswed 119 2019.07.20
147 베트남주재 한인기관 kimswed 139 2019.07.17
146 말레이시아 시장 성공 진출을 위해 알아야 kimswed 146 2019.07.09
145 다양성·브랜드·투자’로 공략하라 kimswed 125 2019.06.29
144 만만치 않은 베트남 제약시장 진출 kimswed 112 2019.06.20
143 5대 유망소비재에 무역보험 8조 지원 kimswed 116 2019.06.15
142 따라가지 않는다, 따라오게 만든다 kimswed 125 2019.06.03
141 작지만 강한 브랜드로 전 세계 줄 세우려면 kimswed 120 2019.05.31
140 차이나 글로벌 짝퉁유통 kimswed 116 2019.05.26
139 중동 뷰티시장 kimswed 117 2019.05.18
138 베트남 부동산시장의 전망 kimswed 124 2019.05.15
137 한국 통조림제품 기업의 베트남시장 확장을 위한 거래제안 kimswed 124 2019.05.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