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비대면 방식의 거래가 늘면서 수출기업을 노리는 해외 무역 사기가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29일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이규민 의원이 코트라에서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작년 9월부터 올해 8월까지 코트라 해외 무역관이 현지에서 접수한 무역 사기 피해 건수는 166건으로 1년 전(2018년 9월∼2019년 8월) 82건의 2배로 늘었다.


피해 금액(추정치)은 약 906만달러(약 106억원)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22.6%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유형별 무역 사기 발생 현황을 보면 서류 위조가 46건으로 가장 많았고 결제 사기(37건), 선적 불량(33건), 이메일 사기(22건) 등이 뒤를 이었다.

 

코로나19 발생 이전과 비교하면 서류 위조(411.0%↑), 선적 불량(153.8%↑), 결제 사기(94.7%↑), 이메일 사기(37.5%↑) 등 대부분 유형에서 피해가 크게 늘었다.

 

지역별로는 동남아가 33건으로 무역 사기 사례가 가장 많았고 그다음으로는 유럽(32건), 중동(24건), 아프리카(17건)·중국(17건), 북미(16건) 등 순이었다.


코로나19 이전과 대비해 전 지역에서 무역 사기가 급증한 가운데 북미(220.0%↑), 아프리카(183.0%↑), 중국(183.0%↑) 등지에서 특히 증가 폭이 컸다.


코트라가 홈페이지에 공개한 무역 사기 사례를 보면, 올해 7월 국내기업 A사는 평소 거래하던 대만 수출업체가 보내온 이메일에 따라 아일랜드 소재 U은행 계좌로 거래대금을 송금했으나 해당 이메일이 해킹에 의한 사기인 것으로 밝혀졌다.


송금액은 이미 인출된 상태였고 대만 거래업체 직원으로 사칭한 인물은 이메일 주소를 교묘하게 변경해 A사를 속인 것으로 파악됐다.


한국 기업 B사는 최근 필리핀에서 접촉해온 C사와 2만달러 상당의 제품 납품 계약을 체결했다.


C사 소속 한국인 직원 K씨는 물품 대금을 송금했다며 필리핀 은행 송금의뢰서를 B사에 보낸 뒤, 코로나19로 인해 필리핀행 화물의 항공 일정을 잡기 어려우니 한국에 있는 물류 업체와 접촉해보라고 권유했다.


B사는 K씨로부터 추천받은 물류 업체와 접촉해 항공편 예약 답변을 받고 항공 운임과 관련 비용을 송금했지만 이후 해당 물류 업체 관계자와의 연락이 끊어진 상태다.


이규민 의원은 "코로나19로 비대면 무역이 늘면서 수출기업을 노리는 해외 무역 사기가 급증한 것으로 보인다"면서 "무역 사기는 수출기업의 생존과 직결된 문제인 만큼 관계부처의 예방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고 말했다.

 

[표] 유형별 무역 사기 발생 현황(단위: 건)

 

시기/유형 이메일
사기
서류
위조
금품
사기
결제
사기
선적
불량
불법
체류
기타 합계
‘18.9∼’19.8
(전년 대비 증가율)
16
(▲36.0%)
9
(▲73.5%)
9
(▲57.1%)
19
(26.0%)
13
(44.4%)
1
(▲93.7%)
15(11.7%) 82
(▲40.0%)
‘19.9∼’20.8
(전년 대비 증가율)
22
(37.5%)
46
(411.0%)
9
(-)
37
(94.7%)
33
(153.8%)
2
(100.0%)
17
(13.3%)
166
(102.4%)

 


[표] 지역별 무역 사기 발생 현황(단위: 건)

지역/시기 유럽 동남아 아프리카 중국 중동 북미 CIS 서남아 중남미 일본 합계
‘18.9∼’19.8
(전년 대비 증가율)
14
(▲
26.3%)
17
(▲
43.3%)
6
(▲
83.3%)
6
(▲
64.7%)
16
(45.4%)
5
(-)
5
(▲
28.5%)
4
(▲
20.0%)
6
(14.2.0%)
3
(-)
82
(▲
40.1%)
‘19.9∼’20.8
(전년 대비 증가율)
32
(128.0%)
33
(94.1%)
17
(183.0%)
17
(183.0%)
24
(50.0%)
16
(220.0%)
10
(100.0%)
5
(25.0%)
9
(50.0%)
3
(-)
166
(102.0%)

 


    ※ 자료: 이규민 의원실, 코트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47 해외에 용역제공 후 외화를 받았는데 수출실적으로 인정 kimswed 2021.05.20 285
146 납기 지연이 잦은 해외 거래처와 재계약 kimswed 2021.05.09 128
145 해외 임가공 후 국내 반입 때 수입세금계산서 kimswed 2021.05.01 369
144 위탁판매수출에서 매출인식 시점 kimswed 2021.04.28 481
143 수출자가 선적 권한 가진 조건이 유용 kimswed 2021.03.19 553
142 위탁판매방식 수출에서 위험을 최소화 kimswed 2021.03.01 251
141 바이어 위장 악성메일 주의보 kimswed 2021.02.20 46
140 인도수출 때 바이어가 요구하는 FORM 10F와 TRC kimswed 2021.02.06 746
139 합작 청산 후 재고품을 판매하려는데 문제없나 kimswed 2021.01.22 60
138 코로나19 틈탄 마스크 무역사기 기승 kimswed 2021.01.15 280
137 김치를 미국으로 수출할 때 알아야 할 것 kimswed 2020.12.28 90
136 바이어가 ‘손 소독제’에 대해 CE마크를 요구 kimswed 2020.12.12 81
135 그린실’ 인증이 무엇인가 kimswed 2020.11.25 54
134 알리바바를 통해 중국으로 수출할 때 현지 인증 kimswed 2020.11.17 78
133 베트남에 화장품 수출 kimswed 2020.11.08 476
132 중국 CCC 강제인증이 ‘자아인증 kimswed 2020.11.08 80
131 코로나19 이용한 무역사기 증가 kimswed 2020.11.06 71
130 부피가 크고 무거운 상품의 아마존 판매 kimswed 2020.10.24 55
129 러시아 오픈마켓에서 화장품을 판매 kimswed 2020.10.24 52
128 수출자가 L/C에 ‘UPAS’라고 표기 kimswed 2020.10.18 493
127 3자 무역에서 세금계산서, 인보이스, 수출면장 발급 kimswed 2020.10.15 525
126 신용장 또는 혼합결제방식 수입에서 대금결제 kimswed 2020.10.13 460
» 비대면 거래 늘자 무역사기 2배로 급증 kimswed 2020.10.02 37
124 ‘Credit Note’를 통한 상계 처리는 어떻게? kimswed 2020.09.29 384
123 인보이스, 수출면장 발급 kimswed 2020.09.12 501
122 언택트 시대 이메일 무역 사기 급증 kimswed 2020.09.07 71
121 가장 빈번하게 발생하는 무역사기 유형 kimswed 2020.09.04 80
120 신용장 거래인데 선금을 받고 싶다면 kimswed 2020.09.01 267
119 대량 오더와 함께 물품공급 독촉… 알고 보니 무역사기 kimswed 2020.08.31 150
118 식품을 수입, 유통·판매하고자 하는데 kimswed 2020.08.29 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