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시제품 유럽수출 때 CE 인증

kimswed 2021.06.23 06:41 조회 수 : 56

 

“문구 팬시 제품에 해당하는 다이어리나 노트 그 외 달력 등을 유럽으로 수출하려고 합니다. 유럽 수출시 CE 인증을 받아야 한다고 하는데 어떻게 인증을 받아야 하는지 문의 드립니다. 또한 포장재에 대해서도 CE를 받아야 한다고 하는데 그게 맞는 건가요?” S사가 한국무역협회 Trade SOS에 문의한 내용이다.

 

 


 


문구용품은 유아용이나 특수한 목적으로 사용되는 제품이 아닌 이상, EU 회원국에서는 대부분 소비자 제품 즉, 공산품 등에 대해 요구되는 특정한 의무사항의 강제 인증이 없다.

 

하지만 일반 소비자 제품으로 판매할 경우에 적용되는 일반제품의 경우 별도 자율 규정이 있다. 그것을 GPSD(General Produt Safety Directive)라고 한다.


일반제품 안전규제는 국가별로 관할기관에서 시장 감시가 이루어진다. 이때 당국으로부터 제품에 대해 위반한 사항이 있어 적발될 경우 처벌이 엄격하게 이루어지므로 ‘사후(Post) 인증’이라 할 수 있다.

 

따라서 수출업체는 제품에 내재된 소재로 인한 위험성에 대한 안전규격을 검토하고 관련 규격 시험 성적서를 항시 보유하도록 권장하고 있다.


한편, 유럽연합에서는 식품, 화장품, 의료기기, 의약품에 대해서는 CE 규정이 별도로 존재한다.


컨설팅 내용을 요약하면, 소비자가 사용하는 제품이기는 하지만 사용 목적 등이 섭취하거나 치료 등의 성격과 다른 품목 등에 대해서는 모든 소비자 제품의 제조자 및 수입자가 그 제품에 대한 안전성을 보증해야 할 의무를 자율적으로 부여하고 있다.

 

다른 규정과 달리 이러한 제품들은 CE 인증마크가 제품에 반드시 부착되지 않아도 되며 DoC(Declaration of Conformity) 자가선언서 인증을 취득하거나 또는 부품이나 소재 등에 대해서 3자 시험소에서의 시험도 요구되지 않으며 자체 평가가 가능하다.


유럽연합에서는 시장 감시 프로그램을 통해 시중에 유통되는 제품들 중 안전성에 문제가 있는 제품을 적발 및 관리하고 있다. 제조자에게는 안전한 제품을 시판해야 할 의무가 있으며 유럽 내 업체가 아닌 경우 EU 내에 지정된 대리점 또는 수입업자에게 이 의무가 적용되므로 수출시 유럽 내에 RP(Representative Person) 대리자를 지정해야 한다.


또한 당국으로부터 시장 감시 프로그램을 통해 만일 안전성에 문제가 있다고 확인된 제품을 생산하는 제조업체 또는 현지 유통업체는 당국에 제조유통공정에 대한 추적관리제도를 신고해야하며 제품에 대해 위해한 사항이 있는지의 여부 등에 대해 관련 시험성적서 등을 제출하여 소명해야 한다.

 

*Reference: European Commission > General Product Safety Directive(GPSD)
https://ec.europa.eu/info/business-economy-euro/product-safety-and-requirements/product-safety/product-safety-rules_en
*Reference: 일반제품안전지침 (Directive 2001/95/EC)

 

S사가 문의한 문구 팬시제품에 해당하는 다이어리나 노트 그 외 달력 등은 아기자기한 디자인과 색감 소재 등이 유럽 내에서 인기가 높은 만큼 수출이 많다.

 

수출 시 특별히 요구되는 인증은 없지만 일반제품안전지침(GPSD)을 준수하기 위해 제조자는 테스트를 통해 제품과 관련한 위험성 평가 문서 및 제품의 안전성을 확인할 수 있는 시험성적서를 매 생산 로트마다 보유하도록 하는 것이 좋다.

 

국내 문구 팬시 시장이 중국산 값싼 제품으로 가격경쟁력을 많이 잃었지만 유럽 내에서는 Made in Korea 제품을 특히 선호하는 경향이 있으며 한류 등의 영향으로 제품을 요구하는 현지 유럽인들이 많다. 별도 식품이나 화장품 또는 의료기기, 의약품처럼 까다로운 인증이 없는 만큼 자율적인 규제 안에서 안전하게 수출이 많이 이루어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한국무역협회 회원서비스실 제공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8 한-아세안 FTA에서 ‘민감품목 kimswed 2021.09.03 6296
157 개정된 베트남 수출입 세법에서 주의 kimswed 2021.09.03 5600
156 선진국과 거래할 때도 무역사기 주의해야 kimswed 2021.08.20 5842
155 바이어가 한-중 FTA 원산지증명서 정정 발급을 요청 kimswed 2021.08.14 5252
154 한-중 FTA 원산지증명서 발급 절차와 소요기간은? kimswed 2021.08.14 3824
153 코로나19 장기화에 비대면 무역 사기 기승 kimswed 2021.08.04 2266
152 FTA 원산지증명서를 사후에 발급받을 수 있나? kimswed 2021.07.20 214
151 가공식품을 태국으로 수출할 때 필요한 정보 kimswed 2021.06.23 261
» 팬시제품 유럽수출 때 CE 인증 kimswed 2021.06.23 56
149 국내 에이전트를 통한 수출에서 ‘다자간 상계’ 가능 kimswed 2021.06.05 113
148 관세 납부한 물건 반품할 때 환급받기 kimswed 2021.05.26 55
147 해외에 용역제공 후 외화를 받았는데 수출실적으로 인정 kimswed 2021.05.20 258
146 납기 지연이 잦은 해외 거래처와 재계약 kimswed 2021.05.09 99
145 해외 임가공 후 국내 반입 때 수입세금계산서 kimswed 2021.05.01 233
144 위탁판매수출에서 매출인식 시점 kimswed 2021.04.28 287
143 수출자가 선적 권한 가진 조건이 유용 kimswed 2021.03.19 498
142 위탁판매방식 수출에서 위험을 최소화 kimswed 2021.03.01 209
141 바이어 위장 악성메일 주의보 kimswed 2021.02.20 40
140 인도수출 때 바이어가 요구하는 FORM 10F와 TRC kimswed 2021.02.06 656
139 합작 청산 후 재고품을 판매하려는데 문제없나 kimswed 2021.01.22 50
138 코로나19 틈탄 마스크 무역사기 기승 kimswed 2021.01.15 248
137 김치를 미국으로 수출할 때 알아야 할 것 kimswed 2020.12.28 76
136 바이어가 ‘손 소독제’에 대해 CE마크를 요구 kimswed 2020.12.12 71
135 그린실’ 인증이 무엇인가 kimswed 2020.11.25 44
134 알리바바를 통해 중국으로 수출할 때 현지 인증 kimswed 2020.11.17 62
133 베트남에 화장품 수출 kimswed 2020.11.08 462
132 중국 CCC 강제인증이 ‘자아인증 kimswed 2020.11.08 68
131 코로나19 이용한 무역사기 증가 kimswed 2020.11.06 55
130 부피가 크고 무거운 상품의 아마존 판매 kimswed 2020.10.24 46
129 러시아 오픈마켓에서 화장품을 판매 kimswed 2020.10.24 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