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소비자들이 지갑을 여는 대신 짠돌이로 변해 소비 활성화를 기대하는 정부의 근심거리가 되고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11일(현지시간) 뉴욕타임스(NYT)에 따르면 온라인 할인 쇼핑몰 핀둬둬는 올해 상반기 매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63% 늘었다고 밝혔다.
 
중국 온라인 쇼핑몰의 양대산맥인 알리바바와 징둥닷컴을 뛰어넘는 수치다.
 
핀둬둬와 미국 자매 쇼핑앱 테무를 창업한 콜린 황의 순자산은 작년 190억달러에서 올해 310억달러(약 41조5천억원)로 급증했다.
 
또 지난달 중국판 X(옛 트위터)인 웨이보에서는 '낮아진 지출' 해시태그가 유행 중 하나였다.
 
경제적 불확실성에 중국인들은 지출을 줄이는 대신 더 많이 저축하고 있다.
 
지난 7월 중국 중앙은행 자료에 의하면 올해 상반기 중국 가계의 은행 예금 증가 규모는 10년 만에 가장 큰 1조6천억달러에 달했다.
 
커피 전문점의 가격 경쟁을 통해 중국인들의 근검절약을 가장 체감할 수 있다.
 
루이싱커피는 스타벅스보다 낮은 가격을 앞세워 1만800개의 매장을 내며 중국에서 가장 인기 있는 커피 체인이 됐지만 최근 새로운 강자가 나타났다.
 
쿠디 커피가 같은 음료 가격을 경쟁사보다 1위안(약 183원) 적게 책정하는 전략으로 매장 수를 창업 1년도 안 돼 5천800개 이상으로 확대한 것이다.
 
남편의 수입이 3분의 2로 줄었다는 후베이성의 한 대학 근무자 천시시(33) 씨는 "스타벅스에서 사는 대신 루이싱과 쿠디 가운데 더 싼 쪽에서 산다"고 말했다.
 
천씨는 "경제적 모멘텀이 분명히 약화했다"면서 "무엇을 위해 돈을 모으고 싶은지는 모르지만, 돈이 있으면 더 안정감을 느낄 수 있을 것 같다"고 털어놨다.
 
이런 현상은 소비자들이 더 많은 돈을 쓰기를 바라는 중국 지도자들에게 걱정스러운 신호라고 NYT는 지적했다.
 
정부는 호황과 불황을 오가는 인프라 지출 및 부동산 투자의 대안으로 국내 소비 증가에 기대를 걸고 있다.
 
중국의 '위드 코로나' 전환 후 처음 맞은 중추절·국경절 황금연휴(9월 29일~10월 6일) 기간 소비 지출도 팬데믹(전염병의 세계적 대유행) 이전 수준을 밑돌았다고 CNBC방송은 전했다.
 
중국 상무부는 연휴 기간인 9월 29일~10월 5일 소매 판매가 1년 전보다 9% 증가했다고 밝혔다.
 
하지만, UBS증권의 추산에 따르면 최근 다년간의 추세는 팬데믹 시작 이후 1년 3% 미만의 성장을 가리키고 있다.
 
2022년 소매판매는 0.2% 감소했고 2019년에는 8% 성장한 것으로 집계됐었다.
 
UBS의 크리스틴 펑 책임자는 "2024년 말 소비 증가율은 5~6%를 기록할 것으로 예상한다"면서 "가까운 미래에 소매 판매 증가율이 9%로 돌아갈 리는 없다"고 말했다.
 
HSBC에 따르면 지난달 중국인의 국내외 사치성 지출은 2019년의 약 80% 수준이었다.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 중국 소비자들, '짠돌이 모드'로 전환 kimswed 37 2023.10.13
122 인도 지역에 등장한 ‘한류’ kimswed 41 2023.10.02
121 수출기업들, KTNET 디지털문서 유통시스템 kimswed 40 2023.09.29
120 ‘K-마이스’ 리더 kimswed 30 2023.09.27
119 중국 보호무역에…글로벌 화장품 기업들 타격 kimswed 48 2023.09.21
118 독일, ‘인터노가’를 통해 본 요식업 트렌드 kimswed 52 2023.09.05
117 오성환 이오컨벡스 kimswed 40 2023.09.04
116 미국, 인기 계속되는 ‘액티브웨어’ kimswed 41 2023.09.02
115 FTA 활용, 단계별 절차를 알면 쉽다 kimswed 52 2023.08.15
114 덴마크에서 주목받기 시작한 ‘K-푸드’ kimswed 62 2023.08.08
113 김문영의 인도경제, 인도상인 이야기(40) kimswed 39 2023.08.04
112 커져가는 중국 다이어트 시장 kimswed 68 2023.07.31
111 김문영의 인도경제, 인도상인 이야기(39) kimswed 65 2023.07.15
110 ‘재생농업’에 눈 돌리는 글로벌 패션·식품 기업 kimswed 63 2023.07.11
109 인도, ‘14억 인구 대국’이 누리는 각종 효과 kimswed 72 2023.06.17
108 김문영의 인도경제, 인도상인 이야기(37) kimswed 61 2023.06.16
107 일본, 저출산에도 성장하는 육아용품 kimswed 65 2023.06.12
106 김문영의 인도경제, 인도상인 이야기(36) kimswed 66 2023.06.07
105 한재필 인터페어스 대표 kimswed 85 2023.05.29
104 링크드인을 알면 수출기업 해외마케팅 kimswed 65 2023.05.27
103 정신·뇌 건강 겨냥한 식이보조제·명상 앱 등 활발 kimswed 59 2023.05.22
102 조원표 메쎄이상 대표 kimswed 73 2023.05.15
101 “사우디로 가자” kimswed 52 2023.05.13
100 김문영의 인도경제, 인도상인 이야기(35) kimswed 57 2023.05.09
99 일본, ‘하늘을 나는 자동차’ 본격 시동 kimswed 50 2023.05.01
98 중국, Z세대가 만든 보양간식 열풍 kimswed 58 2023.04.27
97 중국, 주목할 만한 소비 트렌드 kimswed 48 2023.04.26
96 김문영의 인도경제, 인도상인 이야기(34) kimswed 46 2023.04.24
95 브래키팅(Bracketing)’을 줄이려는 노력들 kimswed 44 2023.04.19
94 네덜란드, 확산하는 ‘그린 커머스 kimswed 53 2023.04.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