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유영 스타트라인엔터테인먼트

kimswed 2024.02.20 07:12 조회 수 : 19

extra_vars1  
extra_vars2  
커피 도시 강릉’을 만든 마이더스의 기획자 
 
 
언제부터인가 강릉하면 커피가 떠오른다. ‘커피 도시 강릉’을 만드는 데 혁혁한 공을 세운 인물이 서유영 스트트라인엔터테인먼트 대표다. ‘로스팅 커피 즐기기’ 열풍에 강릉만의 커피 스토리를 절묘하게 엮어 탄생한 것이 2009년 강릉커피축제다. 서 대표는 그 축제 기획자였다.
 
1990년대 행사MC로 마이스업계에 발을 들여 놓은 서 대표는 강릉커피축제처럼 마이스 행사에 ‘감동’을 담기위해 노력했다. 덕분에 ‘감동공장’이라는 애칭을 듣는다. 
 
그는 스타트라인엔터테인먼트의 경쟁력으로 ‘디테일의 힘’을 꼽았다. ‘작은 것으로부터 고객을 감동시킨다’는 것이다. 2000년대 초반부터는 대학 강단에도 서고 있는 서 대표는 올해 콘텐츠 개발기획사를 세워 또 하나의 도전에 나선다.
 

 
●88올림픽 감동이 마이스로 이끌어 = 서 대표가 마이스에 주목하게 된 것은 고등학교 때인 1988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88올림픽 행사에 지원자로 참가할 기회가 있었는데 당시 세계인들이 함께 어울리는 모습이 새로웠던 것. 
 
서 대표는 “외국인들이 컵라면을 먹는 것이 마냥 신기했다. 말도 안 통하는 사람들이 서로 손 잡고 즐기는 모습이 보기 좋았다”며 “저도 이런 행사를 기획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당시 체험은 그를 대학 레크레이션학과로 이끌었다. 자연스럽게 재학 중 행사를 여럿 뛸 기회가 있었다. 서 대표는 “고등학교 때부터 오락부장을 도맡았다. 보육원 봉사활동도 했는데 매번 사회를 봤다”며 “지금 생각해보면 학생 때부터 마이스인이 된 것 같다”고 웃음을 지었다.
 
덕분에 대학 시절 누구보다 바쁜 나날을 보냈다. 서 대표는 “한주에 많게는 4번 이상 외부 행사 MC를 맡았다”며 “2년 동안 뛴 행사만 100회 이상 되는 것 같다”고 밝혔다. 여성MC가 많지 않은 시절, 특유의 순발력과 재치로 인정을 받았던 것이다.
 
●MC 거쳐 방송국 FD 활동 = 대학 졸업 후에는 더 큰 무대에 올랐다. 1994년 서울 명동 롯데호텔 스카이라운지 펍에서 전문 MC로 활동했다. 서울 명동의 라이브클럽 ‘쉘브르’처럼 통기타 신인 가수들의 등용문이었다. 역시 여성MC 매력이 부각됐다.
 
에버랜드에서도 행사MC로 활동했다. 성수기에 인파가 한곳에 몰리는 것을 막기 위한 행사였다. 경험이 많이 쌓이니 그를 섭외하려는 곳도 많았다. 서 대표는 “행사 후 명함을 요청하는 사람들이 있었다”고 말했다.
 
이후 방송국에 진출한다. 연출을 공부하고 싶던 서 대표는 지인 추천으로 잘 나가던 방송 토크쇼의 FD(무대진행자)를 맡았다. 이곳에서 독학으로 연출을 공부한다. 과정이 특이하다. FD가 되니 방송 콘티와 시나리오를 볼 수 있었는데, 이를 모으며 10년 동안 연구한 것. 이때의 공부가 본인은 물론 스타트라인엔터테인먼트 성장에 큰 디딤돌이 됐다. 
 
서 대표는 “당시 행사 시나리오는 많이 엉성했다”며 “반면에 방송 큐시트는 초 단위로 나눠져 있을 정도로 꼼꼼했다”고 소개했다.
 
●강릉커피축제의 탄생 = 강릉커피축제는 지역 행사에 있어 사전 연구가 얼마나 중요한지를 보여준다. 시점은 2008년. 강릉시의 행사 제안에 대해, 서 대표는 시장조사를 실시했다. 
 
처음 조사 당시 강릉하면 떠오르는 것이 ‘바다’ ‘두부’ ‘오죽헌’이었다. 현장을 구석구석 찾다보니 국내에서 가장 큰 커피 로스팅 공장이 강릉에 있다는 것을 알았다. 이때부터 ‘커피’라는 키워드로 접근했다. 
 
조사를 하니, 국내 3대 바리스타 가운데 한명이 강릉에서 카페를 운영하며 제자를 양성하고 있었다. 강릉시 왕산면에는 비닐하우스에서 커피나무를 재배하는 것을 확인했다. 그리고 강릉 안목해변에서 흥미로운 얘기를 들었다. 바닷가 횟집 대표가 회는 잘 안 팔리는데 가게 앞에 설치한 자판기 커피의 수요가 워낙 많아 업종을 카페로 바꿨다는 것. 이후 안목해변에 하나둘 카페가 생겼다는 것이다. 
 
커피에 꽂힌 서 대표는 이때부터 강릉 전역 40곳 카페를 방문하며 커피를 연구하며 축제를 준비했다. 서 대표는 “명소(커피공장) 인물(3대 바리스타) 스토리(횟집의 카페 전업) 3가지 요소를 모두 갖췄으니 축제로 충분히 성공 가능성이 있었다”고 강조했다.
 
난관도 여럿 있었다. 당시 시에서는 안목해변을 주목하지 않았다. 오히려 사람들이 많이 찾는 강릉 시내에서 축제를 하자고 제안했다. 그래야 많은 시민이 보고 즐길 수 있다는 설명이었다. 
 
서 대표는 지자체를 설득해야 했다. 강릉시내에서 하면 강릉시민을 위한 축제가 되지만 안목해변의 바다와 어우러진 축제는 전 국민 축제가 된다고 설명했다. 어렵게 지자체를 설득했지만 아쉽게도 첫해 행사는 안목항에서 진행되지는 못했다. 신종플루로 인해 군집행사를 할 수 없었던 것. 
 
서 대표는 이 때 또 하나의 번뜩이는 아이디어를 찾아냈다. 바로 ‘카페 성지순례’다. 시장조사를 하면서 방문한 카페 40곳을 선별해 지도를 만든 것. 일명 ‘강릉 카페 성지순례 맵’이다. 그리고 강릉 진입 고속도로 톨게이트에 1만4000부를 뿌렸다. 자연스럽게 축제는 성황리에 진행됐다. 
 
서 대표는 “당시 100장 분량의 기획서에는 커피박물관 건립 계획이 담겨 있었는데 이 계획은 실제로 실현됐다”며 “하나 행사로 지역에 관광수요가 크게 발생했다는데 보람을 느낀다”고 밝혔다.
 
 
▲2022년 대전 유성에서 열린 대전시 주최 대전사이언스페스티벌 전경. 스타트라인엔터테인먼트가 행사 기획과 운영을 대행했다. [사진=스타트라인엔터테인먼트]
●감동 있는 행사 만들 것 = 서 대표는 2002년부터 대학 강단에서 ‘이벤트 기획’ 강의를 한다. 2018년부터는 겸임교수로 경기대를 거쳐 현재는 서울여대에서 활동한다. 강의에서는 ‘창의성’을 강조한다. 
 
서 대표는 “마이스 기획을 위해서는 생각의 폭이 넓어야 하는데 우리나라 초중고 교육은 틀에 박혀 있어서 여기에 한계를 보인다”며 “‘때론 기존 틀을 과감히 깨부수라’고 주문한다”고 말했다. 그래야 고객에게 감동을 줄 수 있다는 설명이다. 
 
직원들에게는 계속 공부할 것을 주문하는데 이 또한 비슷한 취지다. 서 대표는 “고객이 저희에게 일을 맡기는 것은 자신들이 못하는 것을 해주길 원하는 것”이라며 “생각 못했던 것을 보여줄 때 고객이 감동한다”고 설명했다.
 
●콘텐츠 전문 기획사 도약 = 올 하반기 콘텐츠 기획사를 세운다. 그동안의 행사 기획 노하우를 살려 커피축제와 같은 전문 콘텐츠를 기획·발굴한다. 기획사는 연구에만 집중해 완성도 높은 행사를 만든다. 이를 통해 수동적인 행사 대행이 아니라 주도적으로 행사를 기획해 제대로 가치를 인정받겠다는 것이다. 
 
서 대표는 “지방 소멸은 심각한 문제다. 지역에 새 생명을 불어넣을 수 있는 콘텐츠를 만들려고 한다”며 “저희는 그런 포인트를 잡아내는 능력이 있다”고 강조했다. 
 
회사는 2009년부터 매년 2~3차례 외국 행사를 진행했다. 기획의 시야를 넓힐 수 있는 기회다. 서 대표는 이런 경험이 지역 소멸 문제를 해소하는 콘텐츠 발굴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 설립 : 1996년 개인사업자, 2001년 법인 전환
 
• 사명 의미 : 행사의 시작, 시작이 준비된 회사
 
• 대표 행사 : 강릉커피축제, 대전사이언스페스티벌, 한·아세안 문화혁신협력사업(PIC) 등
 
• 모토 : 디테일의 힘
 
• MICE산업 발전을 위한 한마디 : 클라이언트의 생각을 뛰어넘는 지속적인 노력 필요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422 내 재능은 어떻게 만들어지는가? kimswed 1 2024.04.03
421 중국 과학기술 자립속도에 주목 kimswed 2 2024.03.29
420 미래전람 | 서울펫쇼 kimswed 8 2024.03.09
419 금주의 무역인 박창기 쓰리스타 대표 kimswed 10 2024.03.04
418 MZ세대 붙잡기 kimswed 13 2024.02.21
» 서유영 스타트라인엔터테인먼트 kimswed 19 2024.02.20
416 한국 중고차 중앙아시아 거쳐 러시아에 kimswed 10 2024.02.17
415 수출기업 대상 맞춤형 해외법령 정보 제공 kimswed 3 2024.02.10
414 ‘슬기로운 직장생활’ 거절과 OK kimswed 2 2024.02.03
413 심석화 심컴퍼니코리아 대표 kimswed 10 2024.02.01
412 꺾이지 않는 마음과 원팀 정신 kimswed 3 2024.01.29
411 차이나 포커스(34)] ‘징진지 kimswed 7 2024.01.27
410 먹구름 짙어지는 중국 경제 kimswed 10 2024.01.25
409 유지수 디엔아이씨 대표 kimswed 23 2024.01.16
408 중국 직구 플랫폼 절대강자, 알리익스프레스 kimswed 17 2024.01.12
407 캐나다 및 북미시장 진출할 때 kimswed 10 2024.01.09
406 슬기로운 직장생활 kimswed 6 2024.01.01
405 중국 글로벌 이커머스(콰징) 플랫폼 kimswed 10 2023.12.29
404 김 수출 1조원 금자탑 kimswed 9 2023.12.22
403 슬기로운 직장생활 kimswed 5 2023.12.20
402 이상열 고양컨벤션뷰로 사무국장 kimswed 8 2023.12.13
401 화장품 소재 시장을 흔들다 kimswed 12 2023.12.12
400 소셜미디어 엑스(X·옛 트위터) kimswed 10 2023.12.04
399 슬기로운 직장생활 kimswed 8 2023.11.26
398 뷰티, 취미, 헬스 순... 베트남이 최대 시장 kimswed 10 2023.11.24
397 신간 / 사우디는 지금 kimswed 8 2023.11.23
396 앱으로 마이스 내방객 정보 실시간 확인 실현 kimswed 8 2023.11.22
395 태권도 선수에서 무역인 변신… 1000만 달러 수출 kimswed 21 2023.11.21
394 슬기로운 직장생활 kimswed 13 2023.11.18
393 미국 이어 중동서도 K-냉동김밥 kimswed 15 2023.11.17
392 K-컬처 교육플랫폼 사업가 kimswed 13 2023.11.14
391 회사가 원하는 좋은 인재 kimswed 5 2023.11.12
390 에어비앤비·위워크는 어쩌다가 kimswed 10 2023.11.09
389 품질·디자인 앞세워 세계로 가는 키즈 목욕용품 kimswed 12 2023.11.06
388 슬픈 퇴직과 직업 리모델링 kimswed 7 2023.11.05
387 대륙의 메신저 ‘위챗’ kimswed 9 2023.10.28
386 월급과 경쟁력 kimswed 8 2023.10.27
385 마이스 경쟁력 남주호 엔플러스 kimswed 11 2023.10.26
384 박진현 프리미어플랜 대표 kimswed 24 2023.10.20
383 금주의 무역인 이용광 스톨존바이오 kimswed 11 2023.10.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