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경기회복 전망

kimswed 2022.06.03 07:36 조회 수 : 6766

베트남 통계청(GSO)이 최근 발표한 보고서에 따르면 2022년 1~5월 베트남 수출액은 1528억 1천만 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16.3% 증가했다. 2022년 첫 5개월 동안 미국으로 수출은 467억 달러로 베트남의 가장 큰 수출시장이었다한국은 대베트남 무역에서 179억 달러 무역흑자를 기록했다.

 

기획투자부(MPI)에 따르면 2022년 1~5월 외국인직접투자(FDI) 지출은 771000만 달러로 2021년 같은 기간보다 7.8% 증가했다. 5월 20일 기준외국인 투자자의 신규조정 자본 및 주식 매입으로 구성된 베트남의 전체 FDI는 전년 동기 대비 16.3% 감소한 1171000만 달러에 그쳤다.

 

최근 베트남을 방문한 인텔(Intel)의 CEO는 베트남 총리와의 5월 27일 회의에서 베트남의 디지털 정부디지털 경제 및 디지털 사회를 구축하는 과정에 대해 현재 수준보다 몇 배나 더 많은 투자를 향후 늘리기로 했다.

 

글로벌 신용평가사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는 베트남의 국가 신용등급을 안정적인 전망과 함께 BB+로 상향 조정하여 베트남 경제가 코로나바이러스 영향으로부터 계속 회복되고 있으며 수출주도 성장과 강력한 투자가 진행되고 있음을 보여주었다.

 

S&P는 베트남의 2022년 GDP 성장률을 6.9%로 전망하며 동남아 국가 중에서 상대적으로 지난 몇 년 동안 빠르게 성장했으며 2022년 1인당 GDP는 국가 목표인 3,900달러에 근접하는 3,868달러에 이를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베트남 중앙은행(SBV)은 상업은행과의 5월 27일 회의에서 부동산 및 주식 시장으로 유입되는 자금을 차단하면서상업은행들은 기업에 대해 경기 부양을 위해 연간 2%의 금리 인하와 함께 40조 동 지원 패키지 출시를 지시했다.

 

베트남은 외국인직접투자(FDI)를 유치하기 위한 대규모 산업지대 설정 작업이 진행되거나 진행 중이다특히 남부지방 호치민 주변 공업지대에서는 산업지구를 여러 지역에 대폭 확장 중이다.

 

베트남 경제는 제조업에서 수출의 증가와 함께 관광·운송과 같은 서비스업에서 코로나19로 겪고 있는 어려움에서 빠른 회복이 필요하지만아직도 회복 속도에서 다소 느리게 진행되고 있어 은행의 지원이 매우 필요한 실정이다.

 

중앙은행에 따르면 현재의 부양책과 함께 작동하는 것으로 알려진 이 패키지는 기업과 가계가 사업 운영을 재개하고 수요와 공급을 회복하며 경제를 활성화하는 데 도움이 되는 것을 목표로 한다.

 

베트남 통계청의 자료에 따르면 2022년 5월에 베트남에 입국하는 국제 관광객이 전월 대비 70.6%, 전년 대비 12.8배 증가했다관광 수입이 전년 대비 34.7% 증가한 것은 외국인 관광객에 대한 국가의 전면적인 재개도 효과가 있지만 제31회 동남아시아(SEA) 게임의 개최 결과라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다.

 

통계청에 따르면 2022년 4월 핵심 인플레이션은 전월 대비 0.44%, 전년 동기 대비 1.47% 증가했다올해 첫 4개월 동안의 평균 핵심 인플레이션은 2021년 같은 기간 동안 0.97% 증가했다.

 

그러나 최근 베트남 철강협회(VSA)에 따르면 세계시장에서 원자재 가격이 하락하면서 철강 가격은 지난 몇 주 동안 꾸준히 하락했다고 밝혔다철광석 가격은 1t당 139달러로 4월 초 가격보다 16달러, 2021년 5월 기록적인 1t당 210~212달러보다 71~73달러 하락했다.

 

우크라이나에 대한 러시아의 군사 대응도 해결의 기미가 보이면서 식량 원자재 가격도 진정될 전망이다미국 연준(Fed)의 금리 인상이 0.5% 인상됨으로써 세계 경제가 둔화해 수출상품에 대한 수요가 감소할 수 있다는 우려가 있지만베트남은 미국으로 수출이 대폭 성장하고 있어 크게 걱정되지 않는다.

 

특히베트남의 환율도 연준의 움직임에 큰 영향을 받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최근 연준의 금리 인상으로 대부분의 개발도상국 통화가 달러 대비 하락했지만베트남 동은 무역흑자 및 외환보유고를 안정적으로 운영한 결과로 보고 있다.

 

베트남은 수출의 증가 및 실업률 감소가 이미 진행되고 있어 구매력이 상승 추세에 있다내수소비의 증가로 식음료 및 여행 등 서비스업에서도 회복이 진행된다면 경제가 활성화되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세계적인 경제 둔화가 베트남에도 다소 영향을 미치고 있지만물가상승에 대한 정부 및 경제계의 대응이 지금과 같이 적절하게 진행된다면 베트남의 경제는 안정적으로 회복될 예상이다.

 

 

 

 

 
▲김석운 베트남경제연구소장(kswkso@hanmail.net)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322 베트남 잠재력 높은 시장 kimswed 1410 2023.01.20
321 베트남 소매시장, 편의점 늘고 생활용품 매장 줄어 kimswed 1725 2023.01.17
320 베트남, 의료시장 진출 기회를 넓혀라 kimswed 2069 2023.01.13
319 베트남, 의료시장 진출 기회를 넓혀라 kimswed 2082 2023.01.13
318 베트남 자산 가치 kimswed 3011 2023.01.04
317 베트남 유통시장 활성화 kimswed 4137 2022.12.22
316 베트남 글로벌 경기침체 kimswed 5330 2022.12.08
315 베트남 식품 수요 kimswed 6422 2022.11.24
314 베트남, 채식이 주류 식문화로 부상할까? kimswed 6913 2022.11.18
313 베트남 소비시장 동향 kimswed 7343 2022.11.10
312 베트남에서 쏟아지는 한국 위조상품 kimswed 7344 2022.11.01
311 베트남 소매시장 회복 kimswed 7125 2022.10.27
310 세계의 섬유공장’에 가해진 타격 kimswed 6922 2022.10.25
309 베트남 관광산업 환경 kimswed 6965 2022.10.20
308 베트남, Z세대가 열광하는 e스포츠 시장 kimswed 6826 2022.10.10
307 베트남 소비활성화 kimswed 6756 2022.09.29
306 베트남 달러 강세 kimswed 6757 2022.09.17
305 베트남 무역 포털(VNTR) 활용법 ‘A to Z’ kimswed 6814 2022.08.21
304 베트남 경기 침체 kimswed 6819 2022.08.09
303 베트남은 지금도 기회의 땅 kimswed 6815 2022.07.23
302 코로나19 팬데믹 후 첫 바이어 대면 kimswed 6813 2022.07.18
301 베트남 소비시장, 한국 최대 경쟁자는 ‘일본’ kimswed 6801 2022.07.08
300 베트남, 인플루언서 마케팅 활용하는 법 kimswed 6809 2022.07.06
299 베트남, 6대 시장 트렌드 kimswed 6780 2022.07.03
298 베트남 온라인쇼핑 성장 kimswed 6794 2022.06.30
297 베트남, 코로나19 히트상품과 포스트코로나 유망분야 kimswed 6774 2022.06.25
296 베트남 구매력 향상 kimswed 6763 2022.06.16
» 베트남 경기회복 전망 kimswed 6766 2022.06.03
294 베트남 소매업 활성화 kimswed 6772 2022.05.18
293 베트남, 한류 타고 성장하는 남성 그루밍 시장 kimswed 6770 2022.0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