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스타·틱톡 등 기존 콘텐츠 플랫폼이 온라인 매장으로 변신

소비자 경험·공유가 대세… 동영상과 SNS 콘텐츠 활용 조언

 

#1. 생활용품기업 B사는 소비자 체험단 이벤트와 인플루언서 마케팅, SNS 홍보를 통해 홍콩싱가포르베트남 등 해외 바이어로부터 수출 문의를 받고 있다.

 

#2. 스포츠용품기업 P사는 중국 소비자들로부터의 리뷰 콘텐츠를 축적한 뒤 중국 쿤밍 전시회에 참가할 때 이를 스크랩해 내보였다그 결과 전시회에 참가한 바이어들로부터 많은 샘플 주문을 받았다.

 

 

▲ 한국무역협회가 최근 서울 삼성동 트레이드타워에서 개최한 ‘콘텐츠 마케팅 활용 해외시장 진출전략 세미나’에서 네오캡 김경달 대표가 발표하고 있다. (사진=무역협회 제공)

 

 

  이처럼 소비재 수출에서 B2C 콘텐츠를 이용해 B2B 거래까지 이끌어내는 사례들이 최근 등장하고 있다콘텐츠 마케팅이 소비자뿐만이 아니라 바이어의 마음까지 사로잡는 셈이다.

 

한국무역협회가 최근 개최한 콘텐츠 마케팅 활용 해외시장 진출전략 세미나에서는 콘텐츠 마케팅을 이용한 수출기회 사례가 여럿 소개됐다세미나에서는 인스타그램 등 사회 관계망 서비스(SNS)와 최근 중국에서 떠오르는 샤오홍슈더우인 등 콘텐츠 플랫폼을 활용한 성공사례와 마케팅 전략이 공유됐다.

 

특히 무역협회는 자체적으로 운영하는 해외직판 플랫폼 Kmall24에 입점한 제품을 대상으로 페임비트(Famebit)를 활용한 콘텐츠 제작을 지원하고 마케팅에 활용하는 사례를 선보여 참석자들의 많은 관심을 끌었다페임비트는 콘텐츠 제작을 원하는 제품과 콘텐츠 크리에이터를 매칭해주는 플랫폼으로 구글이 유튜브와의 시너지를 위해 2016년 인수했다.

 

무역협회 박민영 온라인마케팅실장은 예전의 마케팅은 브랜드를 단순 노출하는데 그친 반면최근에는 소비자가 직접 제품을 경험해보고 이를 공유하는 것으로 트렌드가 바뀌었다면서, “협회도 다양한 온라인 마케팅 전략을 활용해 우리 기업의 해외시장 진출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더우인·샤오홍슈… 왕홍마케팅 대세로 이어서 중국 마케팅 전문기업 이지웹피아 박광헌 팀장이 중국시장 대세’ 플랫폼으로 자리 잡은 더우인(抖音, Tiktok)과 샤오홍슈(小红书)의 마케팅 법칙을 주제로 발표했다.

 

박 팀장은 “1990년대 중반 이후 태어난 Z세대의 공감을 이끌어내는 콘텐츠는 브랜드 인지도 상승에 따른 제품 판매 증가에 큰 효과라면서 중국에서는 최근 SNS와 쇼핑몰이 결합한 샤오홍슈짧은 영상을 찍어 공유하는 SNS 더우인 등이 Z세대의 인기를 끌고 있어 이들 플랫폼을 활용해 볼 것을 조언했다.

 

그에 따르면 더우인의 글로벌 앱인 틱톡(Tiktok) 한국판은 매장 기능이 없지만중국 본토의 더우인 앱에서는 상점과 연결할 수 있다이는 또 다른 동영상 라이브 기능을 가진 소매 플랫폼 샤오홍슈와 함께 중국에서 기업의 주류 매체로 동영상’ 콘텐츠가 떠오르고 있음을 보여준다.

 

또 박 팀장은 제가 제일 강조하고 싶은 것은 KOL(왕홍마케팅과 콘텐츠 마케팅그리고 깊이 있는 소셜과 일관성 컨셉이라며 이게 핫이슈라고 해서 스팟성으로 잠깐 팔렸다고 해서 계속 판매가 되진 않는다고 말했다.

 

한편으로는 왕홍이 워낙 대박을 터트리다 보니 많은 분들이 난 우리 제품 자신 있어왕홍만 있으면 대박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한 뒤 지속적인 판매를 위해서는 여러분들이 만약 SNS 매체를 가지고 계시면 유저들과의 소통이 상당히 중요하다며 컨셉이 일정치 않은 기업들이 많다고도 지적했다.

 

그는 더우인의 장점을 광고로 꼽았다유튜브가 없는 중국에서 90년대생들이 주로 이용하는 더우인에서 장바구니를 연결하고 15~1분의 영상을 제작해콘텐츠 관람에서 자연스럽게 구매로 전환하게 만드는 것이다.

 

샤오홍슈의 경우 인스타그램에 쇼핑몰 기능을 합친 것이라고 설명하며 종차오(种草)’라는 중국식 인터넷 용어를 소개했다추천이라는 의미다제품을 사용한 후 강점에 대해 추천 형태로 묘사하면서 핵심 키워드를 반드시 포함해야 하고댓글도 관리해야 한다.

 

박 팀장은 2019년 중국 온라인 시장 트렌드로 수면 시간대 쟁탈전을 꼽았다그는 증국 온라인 업계가 유저들의 잠을 자는 시간을 공략하고 있다며 유동량이 많이 발생하는 시간대이기 때문에 많은 업체들이 계속 공략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 반드시 알고 가야 할 중국시장 키워드로 ‘W,M,B,S,A’를 꼽았다. W는 여성(Woman)이 지갑을 더 많이 연다는 점이다. M은 남성(Male)이 외모를 가꾸기 시작했다는 점이며, B는 소황제로 자라고 있는 유아(Baby)용품 시장을 가리킨다. S는 노인(Silver)과 1(Single) 가구의 증가를 나타내며, A는 애완동물 등 동물(Animal) 시장의 성장세를 뜻한다.

 

 

 

SNS가 온라인 매장으로… ‘UGC’에 주목 이어서 공팔리터(0.8김진희 팀장이 전자상거래 트렌드와 함께 변화하는 SNS 콘텐츠 활용전략에 대해 발표했다그는 SNS가 판매 플랫폼으로 도약하는 새로운 E-커머스의 등장을 알렸다.

 

김 팀장은 “2019년 3월 19일 인스타그램에서 인앱결제 기능을 도입했다며 미국에서는 현재 결제기능까지 같이 붙어서 앱 안에서 미리 입력해둔 결제정보를 기반으로 바로 물건을 오더할 수 있는 기능을 23개 브랜드 대상으로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이는 전 세계적으로 순차 도입 예정이다.

 

그는 소비자들의 이용률이 높은 SNS가 상업 플랫폼으로 발전하면서 생길 변화로 이전의 구매 패턴이 필요에 의해 물건을 사는 유틸리티’ 패턴이었다면이제는 SNS로 시간을 보내다가 자연스럽게 맘에 드는 제품을 구매하는 윈도우’ 패턴으로 소비자의 구매행태가 변할 것을 전망했다.

 

핵심 트렌드 키워드로는 고객 참여형 콘텐츠(User Generated Content, UGC)를 꼽았다사용자가 직접 경험한 것을 남들과 공유하는 후기리뷰 등이 이에 해당한다이를테면 인플루언서들이 신제품을 이용하는 모습과 소감을 나타낸 콘텐츠는 물론그 밑에 달린 댓글들도 UGC가 될 수 있다.

 

김 팀장은 소비자들은 브랜드가 만든 콘텐츠보다 다른 소비자들이 만든 콘텐츠에 더 반응한다며 뷰 수클릭률전환율에 있어서도 훨씬 반응이 좋은 것을 확인했다고 말했다소비자들이 만든 콘텐츠로 광고했을 때 스킨케어 기업 A사의 경우 구매전환율 차이가 68%의 차이를 보였다고도 설명했다.

 

실제 카메라 보조장치 업체 P사는 자체 SNS 광고보다 소비자가 만든 콘텐츠 광고에서 구매자 수가 두 배 가까이 느는 것을 확인한 바 있다음료제품 기업 S사는 전시회에 참가할 때 현장에서 바로 스캔할 수 있는 QR코드로 소비자 리뷰를 링크해 관심을 끌기도 했다.

 

특히 밀레니얼 세대들이 신문과 방송 등 전통적인 미디어보다는 SNS나 주변인의 리뷰 등을 더 신뢰하면서 이러한 트렌드가 확산하고 있다고 평했다이에 따라 SNS 게시글에 붙는 #(해시태그)나 팔로워 수가 1000명 이하인 나노 인플루언서의 역할이 중요해지고 있다는 점도 짚었다.

 

한편으로 김 팀장은 해외시장 니즈를 소비자 콘텐츠로 알아보는 방법도 있다며 경험을 제공해서 피드백을 받는 것이라고 말했다제품 샘플을 증정하고 소비자 리뷰를 제작하도록 함으로써 판매 전략에 대한 인사이트를 얻을 수 있다는 지적이다.

 

실제로 식품기업 D사의 경우 한국과 미국에서 가루 제형의 흑마늘 제품에 대한 리뷰 캠페인을 벌였는데양국의 콘텐츠가 차이를 보였다한국 소비자들은 제품을 우유나 물에 타 먹는 모습을 보였다면미국 소비자들은 음식에 향신료처럼 뿌려 먹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이를 통해 D사는 제품의 포지셔닝을 한국과 달리 시즈닝으로 할 것을 결정했다고 한다.



한국무역신문 wtrade07@gmail.com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155 제품 홍보엔 광고보다 SNS 마케팅이 효과적 kimswed 7 2019.10.11
154 인공지능이 무역하는 시대 kimswed 10 2019.10.01
» 해외시장, 이제는 B2B도 B2C 콘텐츠로 잡는다 kimswed 30 2019.09.03
152 중소기업이 ‘G-페어’를 잘 활용하는 방법 kimswed 49 2019.08.16
151 중국시장 믿었던 K-뷰티·푸드 kimswed 48 2019.08.14
150 말레이시아 시장 성공 진출을 위해 알아야 할 것들 kimswed 44 2019.08.05
149 특허권, 기업의 미래경영을 위한 최고의 무기 kimswed 58 2019.07.23
148 마케팅 적절한 타이밍의 중요성 kimswed 53 2019.07.20
147 베트남주재 한인기관 kimswed 51 2019.07.17
146 말레이시아 시장 성공 진출을 위해 알아야 kimswed 62 2019.07.09
145 다양성·브랜드·투자’로 공략하라 kimswed 48 2019.06.29
144 만만치 않은 베트남 제약시장 진출 kimswed 46 2019.06.20
143 5대 유망소비재에 무역보험 8조 지원 kimswed 45 2019.06.15
142 따라가지 않는다, 따라오게 만든다 kimswed 51 2019.06.03
141 작지만 강한 브랜드로 전 세계 줄 세우려면 kimswed 46 2019.05.31
140 차이나 글로벌 짝퉁유통 kimswed 48 2019.05.26
139 중동 뷰티시장 kimswed 55 2019.05.18
138 베트남 부동산시장의 전망 kimswed 62 2019.05.15
137 한국 통조림제품 기업의 베트남시장 확장을 위한 거래제안 kimswed 47 2019.05.13
136 중국사업, 전문 기업사냥꾼을 조심 kimswed 63 2019.04.28
135 [㈜닷 점자 스마트워치로 세계를 놀라게 하다 kimswed 70 2019.04.21
134 비엔비테크 제품이 아니라 마음을 팔아라 kimswed 81 2019.04.15
133 디에이치코리아 세계를 누비는 ‘평생 직장 kimswed 66 2019.04.14
132 FTA 활용 성공사례 헬스케어기기 kimswed 56 2019.04.13
131 페인트팜(주) 한 걸음 뒤에서 보는 무역 kimswed 60 2019.04.12
130 아로마리즈(주)]나는 무역인이다 kimswed 69 2019.04.01
129 경직된 한중관계 대화의 물꼬 kimswed 45 2019.03.31
128 ‘란런’ 경제 성공비결 china kimswed 53 2019.03.29
127 고려소각로공업㈜] 폐업 위기에서 수출 kimswed 108 2019.03.27
126 해외 바이어 만나기 딱 좋은 전시회 kimswed 56 2019.03.22